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이번 연예인 올림픽 응원단 파문과 이로 인한 이야기들은 어떤 이유에서든 용납될 수 없는 사건입니다. 특히 이번 파문의 중심에 있다고 할 수 있는 유인촌 문화체육부장관과 강병규씨의 태도는 일반인들이 생각하는 상식적 차원을 넘어서고 있다고 느낍니다. 이들이 이와 관련하여 대중과 언론 그리고 블로거들에게 맹비난을 받고 있는 것에 이의를 제기하고 싶은 마음이 없습니다. 저 또한 그렇게 하고 싶은 마음이니까요. 

하지만 이와 관련한 이야기들을 접하며 한 가지 우려되는 것이 있습니다. 대중이 강병규씨의 전례. 특히 지난 대선때 그의 정치적인 소신을 끌어와 비판하며 그를 잘못된 잣대를 가진 인물로 몰아세우고 있다는 점이 그렇습니다.

정치적인 싸움이야 어느 나라나 마찬가지이고 심지어는 이 문제때문에 총질을 하며 싸움을 벌이는 나라도 있으니, 어쩌면 우리나라는 그렇게 이념갈등이 심한 나라가 아닐지 모릅니다. 하지만 우리나라만큼 공인이나 연예인의 정치적인 소신을 문제삼아 그 소신을 아주 잘못된 것으로 몰아붙이는 나라가 더 있는지는 모르겠습니다.

이는 한나라당을 지지한 강병규씨에게만 적용되는 사항이 아닙니다. 과거 김대중 전 대통령을 연거푸 지지선언하고 그의 지지캠페인 광고에도 출연한바 있는 김수미씨는 이와 관련해 방송계뿐만 아니라 대중과 언론으로부터도 큰 지탄을 받은바가 있었다고 고백한 적이 있습니다. 공인이나 연예인이 나와 다른 정당을 지지하고 다른 정치적 소신을 갖고 있다고 그들이 공인으로서 연예인으로서 보여주는 즐거움까지 비난하고 부정해야 할 이유가 있을까요? 대한민국의 사회는 유독 공인과 연예인이 정치적 소신을 밝히는 것을 아주 잘못된 것으로 몰아붙이는 이상한 풍토를 보이고 있습니다.


현재 캘리포니아 주지사로 있는 아놀드 슈왈제네거는 미국 할리우드 활동 시절 열성적인 공화당 지지자로 활동한 바 있습니다. 하지만 그는 할리우드에서 자신의 정치적인 소신으로 활동에 불이익을 당한 적이 없습니다. 미국의 탑 배우인 수잔 서랜든이나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 역시 열성적인 민주당 지지자로 잘 알려져 있으나 자신들의 정치적 소신으로인해 대중으로부터 비판받거나 활동에 제약을 받은 일이 없습니다.

전 올림픽 태권도 금메달리스트인 문대성 IOC 선수 위원은 IOC 위원으로 선정된 직후 많은 대중들의 격려와 축하를 받았으나, 그가 지난 대선때 한나라당 이명박 후보를 지지한 전례가 드러난 직후 돈을 살포해 부정한 방법으로 IOC 위원이 되었다, 그런 잘못된 정치사상을 가지고 있는 자가 IOC 위원이라니 부끄럽다는 등의 각종 비난에 시달려야만 했습니다.

나와 다른 생각을 가지고 있다는 이유로 다른 상대방을 비난하고 존중하지 않는 행위는 자제되어야 하지 않을까요? 강병규씨의 한나라당 지지. 전혀 문제될 것이 없습니다.

포스팅이 유익하셨다면 [↑추천]을 눌러주세요. [구독]을 원하시면 를 누르세요.



Posted by 뷰라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우리나라는 아직 미국만큼 정치판이 깨끗하지 못해서죠. 그건 이미 누구나 다 알고 있는 사실입니다. 그리고 연예인이 어떤당을 지지선언을 하였을경우 그 파급력은 상당히 크다는 사실이 중요한겁니다. 그가 어떤당을 지지하는게 욕먹을 일은 아니겠지만 우리나라에서 파급력이 큰 연예인이 어떤정당을 지지했을겨우 그 당이 여당이 될 경우 그 연예인에게 생기는 이익이 없다고는 생각하지 않을겁니다. 실제로 열성적으로 그렇게 지원한 연예인중에서 국회의원 된 사람 많지 않습니까? 자질없는 사람들이 그냥 국회의원되는겁니다. 그러니 나라가 이모양이지요. 강병규가 한나라당을 지지하지 않았을경우에 과연 그가 유인촌한테 2억넘는 국비를 지원받을수 있었을지 한번 생각해볼문제입니다. 연예인이 무슨당의 홍보가 되는일은 없어야 됩니다. 아직 우리나라는 국민들의 정치에대한 관심이나 의식수준이 미국만큼 선진화되어 있지 않습니다.

  2. 꿈꾸는날 2008.10.27 10:33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으음, 공감합니다. 연예인도 엄연한 대한민국 국민으로서 권한이 있는데, 그 정치성향을 잘못된 것으로 치부할 필요는 없겠죠.

    • ㅋㅋ 님아 2008.10.29 15:59  수정/삭제 댓글주소

      그러니까 연예인 주제에 왜 국민에게 그 정치성향을 광고하는건지.....왜 선거철에 누구를 지지한다고 하면서 간접광고하는 아니 직접광고 하는건지... 국민을 완전 ㅄ으로 생각한다 보여져요

    • ㅋㅋ 님아 2008.10.29 16:02  수정/삭제 댓글주소

      그냥 정치성향을 가지고만 있었으면 좋겠네요 대중에게 광고라도 하듯 드러내지 말고 .... 그러면
      정당이 일을 못했다고 해서 대신 욕먹을 일도 없잖습니까?
      그네들은 일반인이 아닌 대중에게 오르내리기 쉬운 연예인이니까 더 조심해야죠.

  3. 위에서 페얼님께서도 말씀하셨듯이 아직 정치는 더러운 것이라는 인상이 강합니다. 그리고 보통 연예인들은 성숙한 사회관이나 정치관을 가지고 정계에 입문하는 것이 아니라 그저 얼굴마담 쯤으로 취급받으며 정계에 들어서게 되는데, 그러다보면 잠시동안 연예인으로서의 인기를 바탕으로 이름을 좀 알리다가 금방 기존 정치인들과 똑같이 흙탕물에서 구르는 겁니다. 그러니 좋아할 수가 없지 않나 싶습니다.

  4. 정치적 소신을 가지고 특정정당을 지지하는 것은 문제 삼고 싶지 않습니다.
    하지만 대다수의 연예인(방송인) 출신의 국회의원들이 소신이 있어서 특정정당을 지지했을까요?
    당선후의 행동을 보면 아무리 생각해도 소신이고 나발이고 없어보입니다.
    더더운 문제가 되는 것은 오로지 자신의 이익을 위해 특정 정당을 지지하는 연예인을 아무런 비판의식도 없이 연예인이 하면 뭐든 좋아보이고 따라하고 싶어하는 자신의 생각이 없는 대중의식에도 문제가 있지 않을까요?
    우리나라는 아직은 아닌 것 같습니다.
    연예인의 정치관은 오로지 돈과 권련뿐이기에...
    그리고 투표를 단순히 얼굴 아는 사람 동내사람 학연 지연 범죄자지만 돈이 많은 사람을 뽑는 현실에서는...

  5. 강병규가 한나라당을 지지한다고 했을 뿐이고

    나는 한나라당이 싫을 뿐이고

    강병규가 한나라당놈들하고 똑같아 보일 뿐이고

    혼자 조용히 지지할것이지 공인의 지위를 이용해서 선언까지 해대는 강병규가 싫을 뿐이고

  6. 볼테르의 말이 맞을지는 모르겠습니다만..
    그건 상대도 볼테르와 같은 생각을 가질 때나 해당되는 일입니다.

    상대는 관용을 가지지 않고, 우리만 관용을 가진다라...
    스스로 시궁창으로 들어가는 길일 뿐이죠.

  7. ㅋㅋ 님아 2008.10.29 15:57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민주주의가 매우발달한 미국과 어찌 우리나라를 비교하시나요??? 엄연히 미국과 우리나라 정치는 틀립니다. 보통 보수당 진보당도 원래의 의미와 우리나라 당들은 상당히 다은 양상을 띄고 있죠,
    왜 대중이 한나라당 지지에 이명박 지지했단 이유에 비난할까요??? 벌써 소고기 파동과 각종 구라파동을 잊으셨나요?? 모든 국민들이 이명박씨가 대통령된후로 다들 후회하셨죠. 국민을 기만하고 나라망치는 일만 벌이는 그네들을 지지하면 욕먹는것은 당연합니다. 대중에 사랑을 먹고사는 연예인들이 자신들이 뭐라도 되는양 자신의 전공도 아닌분야에서 국민을 향해 콩나라 팥나라 할때엔 정말 건방져보이고 자신이 지지한다고 공식발표하는것은 당연히 비난받을것을 감안하고 말하는 것이 아닌가 싶네요. 그리고 대부분의 이명박 지지 연앤들 대가 받았잖아요. 유인촌씨는 갑자기 장관이 되질않나 한나라당 지지하시나봐요 글쓴님이. 그럼 그냥 지지하세요 또 그러한 입장이 우리의 입장에서 볼땐 부정한 당을 지지해서 옳지 못해보여 비난하는것 또한 어찌보면 자유로은 민주주의 아닐까요?

  8. 한찬교주 2008.11.04 11:03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한나라당 지지 충분히 문제가 된다. 물론 내기준에선...
    내기준에선 한나라당은 매국노 집단이고, 수구꼴통집단이며...
    국가에는 백해무익한 집단으로 보여지므로...
    그들을 지지하는 사람들까지 똑같이 보일뿐이다.
    한나라당이라는 존재하나로 대한민국이 얼마나 고통의 나날을 보냈는지를 한번 생각해 보길....

    • 허허실실 2008.11.07 02:34  수정/삭제 댓글주소

      올바른 생각을 가지셨네요..
      아직도 한나라당이 미국의 보수 공화당과 같은 사상을 가진 줄 알고 착각하는 사람이 많은 것이 한국의 시민의식 수준이죠.
      우리의 한나라당은 미국이나 일본의 보수당도 보수파도 아닌, 수구꼴통 집단입니다. 자신들의 이익을 위해선 나라를 거덜내는 것은 물론, 심지어 팔아먹고도 남을 집단입니다. 그들은 친일제국주의에 뿌리를 두고 있는 집단입니다.

  9. 한찬교주 2008.11.04 11:05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미국의 공화당이나 민주당의 상황과...
    우리나라의 상황을 비교하는건 잘못이다.
    공화당은 그냥 보수주의를 지향하는 정당일 뿐이고...
    한나라당은 국가에 해만 끼치는 범죄집단일 뿐이다.

  10. 유인촌 예를 보면 2008.11.07 00:32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도저히 그냥 받아들일수가..

  11. 천지인 2008.11.07 02:06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자신의 소신을 밝히는 것 자체는 올바른 일이며 지탄 받아서는 안되는 일입니다. 다만 그것이 공동체의 존재 목적과 이익을 배반하지 않는 경우에 한해서요. 그러나 강병규가 연예인 응원단 관련 보도가 한차례 나온 후 다시 해명을 위해 응했던 인터뷰 등에서 보였던 자세나, 손쉽게 응원단 지원금을 득한 경위 등으로 보건데, 그는 자신의 정치적 소신을 밝히는 데 그친 것이 아니라 그에 대한 반대 급부를 누리고 있는 듯이 보인다는 점이 더더욱이 그를 비판받도록 하고 있다 생각합니다.

  12. 미국과 우리나라를 비교한다는 것은.. 너무나 역사와 문화를 모르는 무지에 기인한 듯 합니다.
    비교를 하기 위해서는 일단 비슷한 평가결과가 있어야하지만, 한나라당 대한 평가는... 글쎄요..

    한나라당을 친일파 후손들의 당이라고 할 수 있는 이유..
    한나라당을 군부독재의 잔재들이라고 할 수 있는 이유.....
    한나라당을 온갖 부정부패의 온상이라고 할 수 있는 이유..

    등등의 수많은 이유로 한나라당을 지지하는 인간 역시 올바른 인간은 아니라고 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