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내가 아일랜드에서 지내며 실감한 가장 독특하고 특이한 점은 이 나라 사람들이 기네스라는 브랜드를 대단히 각별하고 소중하게 생각하고 있다는 사실이었다. 실제 더블린 도심을 걸으며 난 기네스의 상표와 기네스와 관련한 플랜카드 심지어 기네스 숍이 아닌 일반적인 상품을 판매하는 곳에서도 기네스 물품들이 가득한 것을 직접 두 눈으로 목격할 수 있었다. 또한 그 뿐만 아니라 짧은 이야기를 나눈 택시기사나 호텔 직원을 포함한 아일랜드 현지인들이 기네스와 관련한 이야기가 나오면 침이 마르도록 과도하다 싶을 정도로 칭찬을 아끼지 않는 것 또한 두 귀로 똑똑히 들을 수 있었다.

어떻게 생각하면 별 일 아니라 치부할 수도 있겠지만 나는 이런 부분들이 참 신기했다. 상식적으로 외국인이 우리나라에 방문했는데 서울 도심 곳곳이 삼성의 상표와 삼성과 관련한 플랜카드 심지어 일반적인 상품을 판매하는 숍에도 삼성과 관련한 물품들이 가득한 것을 목격하면 내가 과연 그런 것들을 긍정적인 의미로 받아들일 수 있을지 의문이었기 때문이다. 실제 한국에 방문한 외국인이 내게 한국의 대기업인 삼성이나 현대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느냐고 물으면 나로서는 그다지 긍정적인 대답을 하지 않을 것 같았기 때문에 이를 더욱 생소하게 느낄 수밖에 없었다.


자연스럽게 나는 왜 아일랜드 사람들이 기네스에 열광하는지 의문을 갖게 되었다. 그리고 더블린 최고의 관광명소로 알려진 기네스 스토어하우스를 방문해 이곳을 찾은 아일랜드 인들과 이야기를 나누며 의문을 품었던 문제들에 대해 답을 구했다. 그러면서 이내 기네스가 가진 사회적인 역할. 아일랜드에서 그들이 가지고 있는 기업의 공익적 역할에서 기네스가 존경받고 있는 해답과 그 이유를 찾을 수 있었다.


내가 만난 아일랜드 사람들은 모두 기네스라는 기업이 술을 만드는 맥주 회사에 불과하다는 사실을 인정하지 않았다. 그들은 기네스라는 브랜드가 아일랜드 그 자체이며 비상업적이고 비영리적 평화를 상징하는 기업이라고 입을 모았다. 실제 스토어하우스 속 여러 기록들과 맥주가 만들어지는 과정, 기네스북을 포함해 기네스가 세계에서 펼치고 있는 자선적인 사업의 목적들을 읽고 보고 경험하며 나는 기네스가 얼마나 아일랜드를 널리 알리는데 힘을 쓰고 있는지를 알 수 있었다. 이런 모습들은 해외에 진출한 한국 기업들이 자신들과 한국적인 부분을 연결하는데 별 관심을 보이지 않아 일본 기업 혹은 중국 기업이라고 오해받는 경우와는 전혀 다른 입장을 보여주고 있는 것이라 무척 신기했다.


또 나는 무엇보다 그들의 제품인 기네스에도 아일랜드 특유의 요소가 녹아들어있다는 사실에 감탄할 수밖에 없었다. 그들의 고유 브랜드인 기네스는 세계적 브랜드화를 추구하며 모든 이들의 입맛을 끌어당기기 위한 전략을 추진하면서도 그들이 가진 아일랜드 고유의 색깔과 특유 입맛은 잃지 않으려 노력했다고 한다. 실제로 맛 본 그들의 기네스 맥주는 흑맥주인데다가 상당히 깔끔하고 담백한 맛을 자랑하고 있었는데 이는 톡 쏘는 맛만 강조되어 쉽게 취하는 자극적인 한국 맥주들과는 다른 부분이라 굉장히 신기했다. 이런 기네스 맥주는 더블린 현지의 한국 음식을 전문적으로 판매하는 식당에서조차 판매하고 있었다. 나는 그런 것들을 지켜보며 아일랜드 현지에서 기네스가 가진 역할과 의의가 그들이 판매하고 있는 맥주로도 대변되고 있다는 사실을 알 수 있었고 그것들이 얼마나 크고 거대한지 새삼 깨달을 수 있었다.


더블린은 곧 기네스라는 아일랜드 사람들의 여러 이야기를 들으며 나는 현지에서 기업이 가진 사회적인 역할과 그 의의에 대해 더 많은 생각을 가질 수 있었다. 그리고 자연스럽게 한국 기업들에 대해서도 또 한국 기업들이 대한민국에서 가지고 있는 여러 역할에 대해서도 생각할 수 있었다. 대다수 한국 기업들은 자신들 스스로가 이 사회에서 대단히 큰 공익적 역할을 자임하고 있다고 말하겠지만 실상 부족한 부분들이 적지 않다. 반대로 대기업이 독점적으로 시장을 장악하고 사회에 도움이 되기는커녕 악영향을 끼치는 경우가 적지 않다. 한국 사회의 많은 이들이 대기업을 존중하면서도 부정적으로 생각하며 심지어 안티가 존재하는 이유는 그 때문이 아닌지 그리고 기네스가 아일랜드 사회에서 보여주는 역할이 대한민국 기업들이 앞으로 나아가야 할 미래가 아닌지 고민해볼 수 있었다.

아일랜드 인들이 기네스를 존경하는 이유는 기네스가 기업으로서의 가진 사회적인 또 공공의 가치를 잃지 않기 때문이었다. 과연 우리도 언젠가는 기네스와 같이 부끄럽지 않은 모습으로 도시 전체를 도배하면서도 전혀 어색하지 않은 모습으로 국가를 대표하는 브랜드를 가질 수 있을까. 아일랜드를 여행하고 기네스 맥주를 마시며 문득 그런 생각을 가져본다.

포스팅이 유익하셨다면 [↑추천]을 눌러주세요. [구독]을 원하시면 를 누르세요.



Posted by 뷰라

티스토리 툴바